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
당진 해상서 해루질 중 실종 40대 나흘만에 숨진채 발견

기사승인 2020.11.18  13:38:21

공유
평택해경 구조대가 석문방조제 앞 바다에서 실종자를 찾기 위해 수색을 하고 있다.(사진제공=평택해양경찰서)

지난 14일 충남 당진시 송산면 석문방조제 앞 바다에서 해루질을 하다가 실종됐던 A씨(48, 남, 아산시 거주)가 실종 나흘만인 17일 석문방조제 인근 해상에서 숨져 있는 것을 수색중이던 평택해경 구조대가 발견했다.

평택해경과 소방당국은 지난 14일 오전 한 관광객으로부터 "석문방조제 앞 바다에서 해루질을 하던 A씨가 밀물에 휩쓸려 물속으로 사라졌다"는 실종 신고를 접수하고 현장 일대에서 수색작업을 벌여 왔다.

해경은 자세한 사망 경위를 조사 중이다.

박상록 기자 park-2223@daum.net

<저작권자 © 에이티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